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사랑을 위해 죽다
기쿠치 간 외 7명 지음
세시
 펴냄
9,500 원
8,55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심심할 때
힐링이 필요할 때
읽으면 좋아요.
264쪽 | 2009-09-01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쉬운책
상세 정보
일본 근·현대문학을 대표하는 작가 8인의 대표작을 모은 작품집. '일본 소설의 상징'으로 불리워지는 아쿠타가와 류노스케에서부터 일본의 국민작가 나츠메 소세키, 뉴욕타임스가 극찬한 다자이 오사무, '일본 소설의 신' 요코미츠 리이츠까지 일본 소설의 특징을 가장 잘 알 수 있는 작가들의 대표작을 실었다. <BR> <BR> 일본 쇼와 시대를 대표하는 작가 하야시 후미코의 '슬픈 연인'은 돈을 벌기 위해 시베리아로 떠난 남편을 기다리는 리요와 전쟁 때문에 아내가 바람난 츠루이시의 짧은 만남을 그린 소설이다. 정교하고 치밀한 구성과 다양한 문체로 문단의 확고한 위치를 세운 작가 아쿠타가와 류노스케의 '두자춘'은 신선이 되고자 했던 두자춘이란 인물에 관한 몽상적인 소설이다. <BR> <BR> 신현실주의 문학의 새문을 연 일본의 대표적인 근대작가인 기쿠치 칸의 '무명작가의 일기'는 무명작가의 이기를 시간대 별로 구성한 작품이다. 이밖에 구니키타 돗포의 '겐노인', 다자이 오사무의 '여치', 나츠케 소세키의 '열흘 밤의 꿈', 요코미츠 리이치의 '시간' 등이 담겨 있다. 짧은 호흡에 담긴 다양한 인간 군상은 그만큼 다채로운 인생을 보여주고 있다.
더보기
목차

시멘트 포대 속의 편지 / 하야마 요시키
슬픈 연인 / 하야시 후미코
두자춘 / 아쿠타가와 류노스케
무명작가의 일기 / 기쿠치 간
겐 노인 / 구니키타 돗포
여치 / 다자이 오사무
열흘 밤의 꿈 / 나츠메 소세키
시간 /요코미츠 리이치

더보기
저자 정보
기쿠치 간 외 7명
가가와 현에서 태어나 교토(京都)제국대학 영문과를 졸업하였다. 대학 재학 중에 희곡 「옥상의 광인」 「아버지 돌아오다」를 발표하였으나 큰 주목을 받지 못하다가, 시사신보사 기자 시절에 발표한 소설 「무명작가의 일기」(1918), 「은원의 저편에」가 호평을 받아 문단에 두각을 나타냈다. 1920년에 >문예춘추>를 창간하였으며, 일본문예가협회를 설립하고 권위 있는 문학상인 아쿠타가와상과 나오키상(直木賞)을 창설하였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