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스무 살, 도쿄 (오쿠다 히데오 장편소설)
오쿠다 히데오 지음
은행나무
 펴냄
13,000 원
11,7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400쪽 | 2008-05-15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공중그네>, <남쪽으로 튀어>의 오쿠다 히데오의 2004년 작. 젊음의 도시 도쿄를 무대로 그린 작가의 자전적 청춘 소설이다. 존 레넌의 죽음, 들뜬 봄의 캠퍼스, 그리고 서툰 사랑 속에서 조금씩 성장하는 주인공 다무라 히사오의 모습을 그렸다. <BR> <BR> 히사오는 재수를 핑계로 지루한 나고야를 벗어나 도쿄로 상경한다. 그리고 마침내 도쿄의 한 대학 문학부에 입학한다. 아무래도 여학생이 많을 것이라는 흑심 때문이었다. 입학한 뒤 취직하기에 불리하다는 말을 들어도 별로 신경 쓰이지 않는다. 오히려 뭔가 변명거리가 생겼다는 생각뿐이다. <BR> <BR> 여느 때와 다름없이 연극부의 술자리가 새벽까지 이어진다. 그날, 히사오는 술만 먹으면 시비를 걸어오는 동기 여학생 고야마 에리에게 해서는 안 될 말을 해버린다. 그리고 다음날 히사오는 행방이 묘연한 에리를 찾아 헤매게 된다.
더보기
목차

레몬
봄은 무르익고
그날 들은 노래
나고야 올림픽
그녀의 하이힐
배첼러 파티

더보기
저자 정보
오쿠다 히데오
1959년 일본 기후 현에서 태어났다. 잡지 편집자, 기획자, 카피라이터, 방송사 구성작가 등의 다양한 직업을 거치면서 소설가로서의 역량을 키우다가 1997년, 마흔이라는 늦은 나이에 『팝스타 존의 수상한 휴가』로 데뷔했다. 이후 2002년 『방해자』로 제4회 오야부 하루히코상을, 2004년 『공중그네』로 제131회 나오키상을 수상했다. 아울러 『최악』 『걸』 『마돈나』 등이 모두 뜨거운 사랑을 받으면서 최고 인기작가의 자리를 굳혔다. 그 밖에 지은 책으로는 『소문의 여자』 『인 더풀』 『남쪽으로 튀어』 등이 있다.
더보기
남긴 글 1
쏭ㅁ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히사오는 단순히 카피를 쓰는 일에서 멈추지 않을 것!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