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우울한 코브 마을의 모두 괜찮은 결말
크리스토퍼 무어 지음
푸른숲
 펴냄
13,000 원
11,7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428쪽 | 2010-07-26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디 아더스 시리즈 첫 번째 권. 독특한 풍자와 SF적 판타지로 컬트 작가의 반열에 오른 미국의 현대 작가 크리스토퍼 무어의 소설집이다. 우울한 감정을 갖고 있는 동물을 먹이로 삼는 쪽으로 진화한 바다괴물이 있다면? 어느 작은 마을의 전 주민이 항우울제 복용을 중단했는데, 그 괴물이 마을로 들어간다면 어떻게 될까?’ 이러한 물음에서 시작한 크리스토퍼 무어의 상상이 거침없이 담겨있다.<BR> <BR> 8년 동안 사건 한번 일어나지 않았던 코브 마을을 발칵 뒤집어놓는 사건이 발생한다. 평소 결벽증을 앓고 있던 주부 베스 리앤더가 목매달아 자살한 사건. 이로 인해 코브 마을은 술렁이고, 죄책감을 느낀 정신과 의사 밸러리 리어든은 마을 전체에 항우울제 처방을 금하는 대신 가짜 약으로 위약효과를 주려 한다. 그와 동시에, 코브 마을 근처 원자력발전소의 냉각 파이프에서 방사능 물질이 누출되어 오랜 기간 잠들어 있던 선사시대의 거대 바다괴물을 깨우게 된다. 바다괴물은 먹이를 찾아 코브 마을로 들어오게 되는데...<BR> <BR> 무어는 직업과 과거 등 외적 조건과 타인의 시선에 의해 규정되는 인간의 모습을 풍자하면서 시종일관 누구도 벗어나기 힘든 질문을 던진다. 작품 속 인물들이 들려주는 대답은 단순하지만 본질을 건드린다. 기본으로 돌아가 가장 중요한 것을 찾을 것. 사랑하고 사랑받는 관계를 회복함으로써, 자신이 진정 가치 있다고 생각하는 방향으로 삶을 만들어나갈 것. 너무도 지당한 이 말들이 울림을 갖는 것은 이 소설을 읽다 보면 우리가 갇혔던 상식과 현실이 부조리하게 여겨지게 될 것이다.<BR>
더보기
목차

프롤로그
1부 뭔가 이상하다니까
2부 집단의 압력
3부 보다 강력한 힘
옮긴이의 말 - 우울한 코브 마을을 뒤흔든 뭔가 즐거운 활극

더보기
저자 정보
크리스토퍼 무어
열 권이 넘는 뉴욕 타임스 베스트셀러를 써낸 코믹 판타지 분야의 인기 작가다. 무어는 1957년 오하이오의 톨레도에서 태어났고 맨스필드에서 자랐다. 그의 아버지는 고속도로 순찰경관이었고 어머니는 백화점에서 가전제품을 팔았다. 그는 오하이오 주립대학과 산타바버라의 사진 전문학교인 브룩스 인스티튜트에 다녔다. 무어는 어렸을 때부터 독서를 사랑했고, 그의 아버지는 매주 도서관에서 수많은 책들을 가져다주며 아들의 독서욕을 충족시켜 주었다. 그는 열두 살 언저리부터 글쓰기를 시작했으며 열여섯 살이 되었을 때 자신의 진정한 재능을 깨닫고 작기가 되기로 결심했다. 첫 번째 소설 《Practical Demonkeeping》을 1992년 출간하기 전까지 무어는 지붕 수리공, 식료품 가게 점원, 호텔 야간 근무원, 보험 중개인, 웨이터, 사진가, 로큰롤 디제이 등의 직업을 거쳤다. 무어는 이 모든 직업의 경험을 자신의 소설 속 캐릭터에 그려냈으며 그의 소설은 보통 초인성과 범상치 않은 환경을 통해 갈등을 겪는 이들에 대한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무어의 휴머니즘은 그가 사랑하는 작가인 존 스타인벡에게서, 불합리성의 우스꽝스러움은 커트 보네거트에게서 물려받았다. 무어의 작품인 《Fool》과 《Sacr? Bleu》에서는 예외이지만, 그는 모든 소설들에서 같은 배경과 인물들을 다양히 공유하고 있기도 하다. 2004년작인 《The Stupidest Angel》은 2013년 개봉을 목표로 캐스팅 작업이 완료되었으며 <뱀파이어 러브 스토리> 3부작 역시 영화화가 예정되어 있다. 글을 쓰지 않을 때, 무어는 카약, 스쿠버 다이빙, 사진 찍기, 수묵화 그리기를 즐긴다. 무어는 2012년 현재 하와이와 샌프란시스코를 오가며 인생을 보내고 있다. ★ 홈페이지 chrismoore.com 페이스북 facebook.com/theauthorguy 트위터 @theauthorguy
더보기
남긴 글 1
이청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심심할 때 읽으면 시간 가는줄 모르는 책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