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로자 파크스 나의 이야기 (미국 흑인 시민권 운동의 어머니)
짐 해스킨스 외 1명 지음
문예춘추사
 펴냄
13,000 원
11,7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220쪽 | 2012-03-10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어디를 가나 White(백인 전용) / Colored(유색인 전용) 이라는 표지판이 백인과 흑인의 생활을 철저히 가르던 때가 있었다. 세계 최대의 다민족이 모여 사는 미국. 그중에서 현대에도 엄연히 인종차별이 존재한다는 남부의 이야기다. 남북전쟁으로 노예해방은 이루어졌지만 그 후에도 수십 년간 미국에서의 인종차별은 공공연히 이루어지고 있었다. <BR> <BR> 1955년, 로자 파크스는 버스에서 백인에게 자리를 양보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체포되었다. 이 사건이 발단이 되어 흑인 시민권 운동이 촉발됐다. 마틴 루터 킹 목사를 중심으로 381일 동안 4만2천 명의 흑인들이 도시의 공공운송수단 승차 거부 운동을 시작했으며 비폭력으로 저항 운동을 이어 나갔다. 결국 로자 파크스의 작은 행동은 많은 흑인에게 힘을 주었고 인종분리법 폐지라는 결과를 가져왔다.<BR> <BR> 마틴 루터 킹, 콘돌리자 라이스, 버락 오바마…. 이들이 미국 사회에서 변화를 일으키는 흑인으로서 존경받을 수 있는 배경에는 로자 파크스가 있었다. '브라질에 있는 나비의 날갯짓이 미국 텍사스에 토네이도를 발생시킬 수도 있다'는 나비효과의 이론처럼 그녀의 작은 저항이 미국 사회에 엄청난 변화를 일으키는 촉매가 되었다.<BR> <BR> 이 책은 미국 흑인 시민권 운동의 어머니, 로자 파크스가 직접 쓴 유일한 자서전으로, 사건의 발단이 되었던 버스좌석 거부와 그 이후 그녀가 어떻게 미국 흑인 시민권 운동의 어머니라고 불리게 될 수 있었는지, 우리가 알지 못했던 그녀의 숨겨진 눈물과 노력을 담담하지만 강하고 힘찬 어조로 말하고 있다. 로자 파크스 본인이 직접 제공한 빛바랜 사진도 함께 수록되어 있다.
더보기
목차

옮긴이의 말

1. 시작은 이러했다
2. 만만찮은 여자아이
3. 몽고메리에서의 학창시절
4. 결혼, 그리고 사회운동
5. 투표권을 위해 싸우다
6. NAACP의 간사로 일하다
7. 백인들의 폭력은 더욱 심해져가고
8. “당신을 체포합니다”
9. “백인들, 이번엔 딱 걸렸어요!”
10. 자유를 향한 힘찬 발걸음
11. 디트로이트로 이사하다
12. 그 후

로자 파크스의 생애 연표

더보기
저자 정보
짐 해스킨스 외 1명
플로리다 주립대학교 영문학과 교수로 어린이와 어른들을 위한 이야기책을 100여권이나 썼다. 특히 어린이들이 읽는 흑인 위인전을 쓰는 최고의 작가로 유명하다. 1977년『스티브 원더 이야기』로 코레타 스콧 킹 상을 받았고, 어린이들에게 공로가 큰 사람들에게 주는 상을 여섯 번이나 받았다. 플로리다와 뉴욕을 오가며 왕성한 집필 활동을 하고 있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