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폭풍의 언덕

에밀리 브론테 지음 | 문학동네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18명

14,000원 10% 12,600원

이럴 때 추천!

힐링이 필요할 때 읽으면 좋아요.

#복수 #비극 #사랑 #증오
544 | 2011.12.23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문학동네 세계문학전집' 86권. 영국 요크셔의 황량한 벽촌에서 서른 해의 짧은 생을 살다간 에밀리 브론테가 세상을 떠나기 1년 전 남긴 그녀의 유일한 장편소설이다. '폭풍의 언덕'이라는 저택을 배경으로 캐서린과 히스클리프의 격정적인 사랑을 그린 이 작품은 서머싯 몸이 선정한 '세계 10대 소설' 중 하나이며, 셰익스피어의 <리어 왕>, 멜빌의 <모비 딕>과 더불어 영문학 3대 비극으로 꼽힌다. <BR> <BR> 전 시대를 통틀어 가장 아름다운 문학작품 중 하나로 평가받으며, 열다섯 차례나 영화화되었고 연극, 드라마, 오페라 등으로 끊임없이 재생산되며 작가가 죽은 지 백오십년이 훨씬 지난 현재까지도 독자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문학동네 세계문학전집 86번으로 소개되는 <폭풍의 언덕>은 모던한 감각을 살린 표지와 에밀리 브론테의 아름다운 시어를 잘 살린 현대적인 번역으로 선보인다. <BR> <BR> 거칠고 삭막한 황야에서 정신적인 고독의 한계를 경험한 에밀리 브론테가 '자신의 상상력을 어두운 영혼에 내맡겨' 창조한 캐서린과 히스클리프. 육체와 영혼을 불태우며 온힘을 다해 격렬하게 증오하고 사랑하며 자신의 정념에 충실했던 주인공들의 생생한 개성이 구어를 잘 활용한 번역으로 그려진다.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1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