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언니네 방 1 (내가 혼자가 아닌 그 곳)
언니네 사람들 지음
갤리온
 펴냄
9,800 원
8,82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232쪽 | 2006-03-27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2000년 문을 연 언니네(www.unninet.net)는 인터넷 상에서 대안적인 여성 공간을 표방해온 커뮤니티이다. 익명성·유료화 정책 등을 여성들의 내밀한 이야기를 드러낼 수 있도록 하는 도구로 전환하여 진지한 성찰, 건강한 토론 문화, 여성 친화적 분위기 등으로 꾸준히 성공적인 네트워크 모델로 자리잡아 왔다.<BR> <BR> 이 책은 오프라인에서는 접하기 어려운, 언니네에서만 읽을 수 있는 여성들의 대담하고 솔직한 글들을 모은 책이다. 5년간 4만여명에 이르는 회원들의 추천으로 검증받은 글들로, 인터넷 게시판에 올라온 글이지만 생각의 깊이와 글재주가 여느 에세이 못지 않다.<BR> <BR> 또한 전체 글 중에서 여성들의 성(性)에 관한 비밀스런 견해가 상당한 비중으로 적나라하게 묘사되는 점이 눈에 띈다. 섹스, 자위, 동성애, 성추행/폭력 등 남성 위주 시각으로 재단당하는 여성들이 그동안 쌓아온 불만이 통쾌한 고백으로 터져나오면서 한국사회 성담론의 한 단면을 보여준다.<BR> <BR> 성적 주체 뿐만이 아닌 부인, 딸, 직장인 등 다양한 정체성으로 살아가는 여성들의 인생 이야기 역시 다채롭게 펼치며 여성들만의 공감을 서로 나눌 수 있는 '자기만의 방'의 필요성을 강조한다. 이들의 삶의 고민에 대해 언니네 웹사이트가 달아주는 조언이나, 몇 년 전에 쓴 글을 다시 읽어보며 쓴 후기 등이 함께 실려 있어 인간적인 커뮤니티의 느낌을 그대로 전해준다.
더보기
목차

프롤로그

1부 털어놓다, 미치도록 행복하다
섹스에 관한 고백
자위를 통해 내가 깨달은 것
나는 왜 그를 쉽게 용서했던 걸까
성정체성의 갈림길에서
내 몸이 원하는 걸 참고 싶지 않아
세상이 뭐라던, 내 멋대로 살고 싶다

2부 남자들에게 진짜로 하고 싶은 말
섹스할 때, 끝까지 넌 이기적이었지
쿨한 남자? 나쁜 남자!
이런 게 성폭력이 아니라고?
‘사랑’이라는 말로 용서되지 않는 것들
이런 남자 정말 최악이다
아저씨들, 너나 잘하세요
나쁜 남자들은 뻔뻔하게도 다 알고 있다

3부 여자로 산다는 것
비혼 여자로 산다는 것
유능한 여자로 산다는 것
이혼을 꿈꾸며 산다는 것
젊은 여자로 산다는 것
사업하는 여자로 산다는 것
여자를 사랑하는 여자로 산다는 것
장애를 가진 여자로 산다는 것
착한 남자 되기 vs 나쁜 여자 안 되기

4부 용감하게, 지혜롭게, 따뜻하게 - 언니네가 들려주는 삶의 지혜
성적 모욕에 대처하는 법
치졸한 상사를 향한 나만의 액션
성추행범을 강하게 혼내준 무용담
성에 관한 유쾌한 수다 한 판
버자이너 인터뷰
동침 중 자위를 허하라
여자들의 오줌 소리는 부끄럽지 않아
행복은 브라 컵 순이 아니잖아요
살림은 사람을 행복하게 할 수 있다
현실 속의 유토피아 만들기

5부 자기만의 방을 가져라, 바로 지금
자신의 힘을 되찾아라
화끈하게 분노하라
소란을 일으키고 그것을 즐겨라
노처녀를 칭찬하라
혼자 여행을 떠나라
지구와 공존하는 삶을 살아라
모든 폭력에 맞서라
굴하지 않는 용기를 지녀라
여자친구를 네 인생의 동반자로 만들어라

더보기
저자 정보
언니네 사람들
언니네(www.unninet.net)는 여성들이 가장 깊숙이 숨겨놓은 비밀을 마음껏 풀어내며 축제를 벌이는 곳, 여성들의 전문적이고 경험적인 지식과 정보를 주고받는 곳, 여성의 시각으로 세상을 바라보고 이야기하며, 함께 놀고 일하고 공부하는 사이버 커뮤니티다. 용감하고 지혜로운 4만여 명의 언니들이 서로를 지지하고 위안과 힘을 주고받으며 살고 있다. 언니네는 ‘여성들이 사이버 공간에 둥지를 틀어 온 과정을 보여주는 산 역사’라는 평가를 받으며 사회적으로 큰 반향을 일으켰다. 2005년 '정보트러스트 어워드'와 '제3회 고정희상'을 수상했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