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설탕은 모든 것을 치료할 수 있다
최치언 지음
랜덤하우스코리아
 펴냄
6,000 원
5,4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고통
#달콤
160쪽 | 2005-10-31
분량 얇은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1999년 「동아일보」 신춘문예에 시가, 2001년 「세계일보」 신춘문예에 소설이 당선되어 등단한 최치언 시인의 첫 시집이다. 시와 소설, 두 장르를 넘나드는 개성 있는 작품 활동을 해온 시인은 있는 그대로의 일상을 아무렇지도 않은 듯 무덤덤하게, 때로는 자신의 일도 소 닭 보듯 건들건들 힘을 뺀 채 조용히 읊조린다.<BR> <BR> 우리네 삶의 안팎을 유연하게 스케치하는 그의 시는 재미있고 잘 읽힌다. 때로는 코끼리 궁둥이처럼 뒤뚱거리고, 때로는 칼날처럼 날카로우며, 때로는 먹장구름처럼 어두운, 그럼에도 군더더기 없는 유머가 돋보인다.
더보기
목차

제1부
올림푸스 세탁소 / 성좌 / 늑대 / 여자들의 저녁식사 / 공황 / 촛불 / 말 탄 자 / 종교적으로 때론 / 수레국화 / 동거 / 화장터 / 환(環) / 장마 1

제2부
우리 시대의 스승 / 끈 / 원 안을 보다 / 구멍 / 현대서점 앞 / 지나침 / 팔뚝 위의 새 / 숲의 기적 / 목격자 / 설탕은 모든 것을 치료할 수 있다 / 수사 밖의 수사 / 석유집 아이 / 원형 극장 / 여름의 흐름 / 따뜻한 귤

제3부
감자 먹는 노인들 / 절벽 위의 노인들 / 가난한 날들의 밥상 / 주말여행 / 도토리 / 장마 2 / 유물 / 도대체 사과는? / 사막을 건너는 낙타표 성냥 / 이발소 그림 / 스핑크스 / 자전거 타는 여자뎐 / 동상 / 간이 막사 / 여자의 일생 / 거지 꽃

제4부
집으로 가는 길 / 태양을 교정하는 사내 / 그 조용한 집 / 성당 첨탑 너머 / 독신남 / 도망가라 메기야 / 천국 / 굴뚝 위에 / 공원의 묘지 / 겨울의 동화(童話) / 아름다운 청춘 / 연못 / 흑백사진 / 에버그린 꽃집

- 작품해설 : 시, 부조리의 무대에 서다 / 김양헌(문학평론가)

더보기
저자 정보
최치언
1970년 전남 영암에서 태어났고 서울과학기술대학교 문예창작학과를 졸업했다. 1999년 ≪동아일보≫ 신춘문예에 시, 2001년 ≪세계일보≫ 신춘문예에 소설이 당선하면서 문단에 등장했고, 2003년 우진창작상 장막 희곡 부문에 당선, 극작가로 활동을 시작했다. 2009년 대한민국연극대상 희곡상, 2011년 대산문학상 희곡상을 수상했다. 대표 희곡에는 <코리아, 환타지>, <밤비 내리는 영동교를 홀로 걷는 이 마음>, <충분히 애도되지 못한 슬픔>, <언니들>, <잠자는 숲 속의 옥희> 등이 있다.
더보기
남긴 글 1
Yongsuk Yoo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달콤쌉싸름하게 잠시나마 고통을 잊고...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