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개밥바라기별
편집부(전집) 지음
문학동네
 펴냄
10,000 원
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용기가 필요할 때
힐링이 필요할 때
읽으면 좋아요.
#따뜻
#방황
#비밀
#상처
#성장
0쪽 | 2000-01-01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쉬운책
상세 정보
탁월한 성장소설: 거장 황석영의 비밀창고를 열다 <BR> 수많은 네티즌들의 뜨거운 호응, 누적 방문자 수 180만! <BR> <BR> 우리 문학계의 거장, 황석영이 드디어 그 자신의 소년시절을 소설로 썼다. 공사판과 오징어잡이배, 빵공장을 떠돌다 입산하여 행자생활을 하고, 다시 또 베트남전에 차출되었던, 아픈 방랑의 시간들이 그대로 소설이 되었다. 세상과 온몸으로 부딪혀온 그의 청춘이 고스란히 담겨 있기에, 어느 때보다 더 아프고, 어느 때보다 더 깊은 감동을 준다. <BR> <BR> 『개밥바라기별』은 이미 출간 전부터 화제의 중심에 있었다. 6개월 가까이 네이버에 연재되는 동안 작가는 거의 매일 연재 블로그에서 독자들과 부대끼고 놀며 때론 정담을, 때론 치열한 토론을 해왔다. 인터넷 매체는 가벼워서 본격문학이 들어설 자리가 없다는 그동안의 통념을 깨뜨린 것은 우리 문단에서도 하나의 ‘사건’으로 받아들여질 만큼 신선한 충격이었다. 작가의 첫사랑 얘기가 나오면 독자들은 자신의 사랑 이야기를 나누었고, 어머니와의 일화가 나오면 독자들은 모두 자기 어머니를 떠올리며 대화를 나눴다. 작가의 분신인 작중인물 준이처럼 실제로 무전여행을 떠난 독자도 있었다. <BR> <BR> "나는 이 소설에서 사춘기 때부터 스물한 살 무렵까지의 길고 긴 방황에 대하여 썼다. ‘너희들 하고 싶은 대로 하라’고 끊임없이 속삭이면서 다만 자기가 작정해둔 귀한 가치들을 끝까지 놓쳐서는 안 된다는 전제를 잊지 않았다. 그리고 너의 모든 것을 긍정하라고 말해줄 것이다." <BR> -「작가의 말」에서 <BR> <BR> 『개밥바라기별』은 황석영이 작정하고 쓴 자전적 성장소설이다. 주인공 준이 겪는 길고 긴 방황은 실제 작가 자신의 청춘의 기록이기도 하다. 일용직 노동자와 선원으로서의 생활, 입산, 베트남전 참전에 이르는 상처를 헤집어 그 시절과 다시 대면하는 작가의 모습은, 우리 자신의 크고 작은 상처들을 돌아보게 하고 가슴 아프게 한다. 『개밥바라기별』은 바로 그 상처를 들여다보는 작품이다. <BR> <BR> 누구에게나 방황하고, 괴로워하고, 또 상처 받는 시기가 있다. 작가는 그 시절의 아픈 기억들을 꺼내 보임으로써 한 인간이 어떻게 성장해가는지, 그리고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지에 대해 이야기한다. 누구보다도 치열하게 살아온 작가 황석영이 그 이야기를 들려준다.
더보기
목차

1장 그날들 속으로
2장

더보기
남긴 글 3
호랭짱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6달 전
~ing
더보기
제비park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1년 전
나의 미래야 맛이 어떠냐!?
더보기
Young Hyun Lim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성장소설!!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