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1학년 1반 34번 (종잡을 수 없는 사춘기 아이들의 마음을 잡아주는 이야기)
언줘 지음
명진출판사
 펴냄
12,000 원
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264쪽 | 2008-12-30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대만 신문국(新聞局)'의 최우수 도서상 수상작. 사춘기의 문턱에서 성장통을 겪는 한 아이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학교'라는 낯선 제도권 사회에 갓 편입되며 아이가 겪게 되는 두려움, 어른과 아이 사이에서 겪는 정체성의 혼란, 부모와 선생님의 기대에 대한 부담, 친구들에게 느끼는 소외감 등 사춘기 아이들의 혼란스런 감정들이 저자의 따뜻한 시선 아래서 섬세하면서 아름답게 펼쳐진다.<BR> <BR> 지은이는 자신의 사춘기 시절 체험을 바탕으로 사춘기에 막 들어간 아이들에 대한 섬세한 관찰을 통해 진정한 말걸기를 시도한다. 쉽게 흔들리고, 쉽게 아파하는 사춘기 아이들의 여린 마음을 따뜻하게 어루만져준다. 지난날 '몇 반 몇 번'이었던 현재의 어른들에게도 유년 시절 추억의 사진첩을 뒤적이는 듯한 잔잔한 감동을 안겨주는 책이다.
더보기
목차

프롤로그|그 아이의 마음을 만져주고 싶었다

1. “이제부터 넌 34번이야.”

2. 올챙이도 언젠가는 어른이 된다

3. 그래도……어른이 되고 싶어

4. 엄마, 제게 기대하지 마세요!

5. 어른들 말이 다 맞을지도 몰라

6. 가장 깊은 밤이 지나갔다

7. 나는 더 이상 어리지 않아

에필로그|진짜 어른이 된다는 것

영어로 다시 읽는 <1학년 1반 34번>



더보기
저자 정보
언줘
사람과 세상에 대한 섬세한 시선과 애정 어린 통찰로 널리 사랑받고 있는 대만의 대표적 그림 작가이자 에세이스트다. 대학에서 신문방송학을 전공하고 20대 후반에 본격적으로 창작 활동에 뛰어들어 신문과 잡지, 인터넷 등 다양한 매체에서 활동하며 실력을 인정받았다. 파울로 코엘료의 <연금술사>, 스펜서 존슨의 <선물> 등 세계적 베스트셀러의 대만 판에서 일러스트를 맡아 크게 주목받았다. 일러스트레이션 작품집과 다수의 그림 에세이집을 발표하며 특유의 감성 어린 문장과 그림으로 대만을 넘어 아시아의 많은 팬들에게 사랑을 받고 있다. 한국에 소개된 책에는 <불치병>, <불면증> 등이 있다. <1학년 1반 34번>은 저자의 사춘기 시절 체험을 바탕으로, 사춘기에 막 들어간 아이들에 대한 섬세한 관찰을 통해 진정한 말걸기를 시도한 아름답고 감동 있는 그림 에세이다. 학교생활에 잘 적응하지 못하고, 부모와 선생님의 큰 기대를 부담스러워하며, 친구들에게 느끼는 소외감으로 방황하는 34번의 모습은 저자 자신의 자화상이자 우리 아이들의 현재 모습이며, 어른들에게는 애틋했던 성장기의 초상이기도 하다. 이 책은 대만 신문국에서 수상하는 금정상에서 최우수 도서상, 최우수 미술 편집상을 수상했다. 또한 대만의 유명한 서점 체인망인 청핀(誠品), 진스탕(金石堂), 보커라이(博客來) 서점이 선정한 ‘2006년 최고의 도서’의 영예를 누리기도 했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