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초콜릿 코스모스

온다 리쿠 지음 | 북폴리오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30명

12,000원 10% 10,800원

이럴 때 추천!

심심할 때 읽으면 좋아요.

508 | 2008.5.30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밤의 피크닉>과 <삼월은 붉은 구렁을>을 함께 연상시키는 온다 리쿠 또 하나의 대표작. 배우 집안 출신의 엘리트 여배우 아즈마 교코와 제대로 된 연기 수업 한 번 받아본 적 없지만 특별한 재능을 가진 수수께끼의 소녀 사사키 아스카의 오디션 대결이 손에 땀을 쥐게 한다.<BR> <BR> 각본가인 가미야. 그녀는 어느 날 거리에서 웬 소녀가 옆 사람을 그대로 흉내 내는 것을 목격한다. 소녀는 단순하게 몸동작을 흉내 내는 데 그치지 않고 자기 존재를 감추고 상대방이 되어 있었다. 한편 아라가키와 다쓰미 등의 단원들에게 몸집도 작고 용모도 수수한 소녀가 입단 의사를 밝힌다. 적당히 거절할 생각으로 입단 테스트 과제를 준 단원들. 하지만 소녀는 소름이 끼칠 정도로 연기 같지 않은 연기를 해 보인다. <BR> <BR> 소녀의 이름은 사사키 아스카로 수수께끼 같은 존재다. 또 한 사람의 주인공은 아즈마 교코. 젊은 나이에 실력과 명성을 겸비한 배우이다. 그러나 연기에 대한 망설임을 갖고 있다. 그리고 신 국립극장 개관 광연의 주연 여배우 선발 오디션이 비밀리에 시작되며 두 여배우가 만나게 된다. 1차 오디션이 실시되고. 예순에 가까운 베테랑 여배우 이와쓰키 도쿠코, 하즈미, 아오이, 그리고 아스카 네 명이 가장 큰 기대를 받고 오디션을 받는다. <BR> <BR> 오디션의 과제는 영국 소설가 사키의 단편 ‘열린 창’. 하지만 소녀와 소녀의 큰어머니, 남자 세 사람이 등장하는 극에 배우는 단 두 사람뿐이다. 혼란스러워하던 배우들. 그러나 아스카는 처음부터 배우가 두 사람이라는 점을 간파하고. 누구도 생각지 못했던 연출로 훌륭한 연기를 펼쳐 보인다. 이를 지켜보던 가미야는 아스카가 언젠가 거리에서 보았던 소녀임을 깨닫는다.<BR> <BR> 그리고 비밀리에 오디션장을 찾은 교코. 그녀는 경합을 벌이게 된 네 명의 오디션 지원자들의 2차 오디션에서 상대역을 맡아달라는 제의를 받는데...소설은 실제 눈앞에 존재하는 듯한 무대 위로 인간의 보편적인 열정과 노력의 드라마를 펼쳐보인다. 천재와 노력파 두 여배우의 대결 구도, 거기에 꼬리에 꼬리를 물고 이어지는 무대장면을 박진감있게 그렸다.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1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