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결혼하고 연애 시작

지은주 외 1명 지음 | 나비장책 펴냄

결혼하면 낭만 끝 불행 시작이라고 생각될 때
연애 시절보다 더 달콤한 결혼 이야기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10명

13,500원 10% 12,150원

이럴 때 추천!

사랑할 때 읽으면 좋아요.

#결혼 #시작 #신혼 #연애
304 | 2013.3.12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결혼하고 시작된 장거리 연애, 지구 반 바퀴 거리만큼 떨어진 부부의 그리운 사랑 이야기. '재고 따지는' 결혼 문화에 거부감을 느끼고 자신의 마음이 향하는 사람과 결혼하는 게 꿈이었던 지은주는 아직 사회에 발을 딛지 않은 네덜란드 대학생을 만나 오직 '사랑'만 믿고 결혼했다. <BR> <BR> 그러나 준비가 충분치 않았던 두 사람은 함께 살지 못하고, 일 년에 두 번 한국과 네덜란드를 오가며 사랑을 이어간다. 각자의 공간에서 사랑이라는 이름으로 하나가 되기로 다짐한 두 사람, 안타까움과 그리움 속에서 그들의 진짜 연애가 시작된다. <BR> <BR> 지구 반 바퀴 거리만큼 떨어져 있던 젊은 부부의 사랑 이야기이다. 저자 지은주, 프랑크 브링크 부부는 장거리 연애의 애절함과 아쉬움, 마침내 네덜란드에 보금자리를 마련하고 나서부터 시작된 크고 작은 문화 차이에서 생긴 에피소드들을 감성적이고 위트 있는 문장으로 들려준다. 아울러 책의 마지막 부분에는 현지인만이 알 수 있는 네덜란드의 데이트 명소도 소개하고 있다.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5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