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전갈의 아이

낸시 파머 지음 | 비룡소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8명

14,000원 10% 12,600원

이럴 때 추천!

심심할 때 읽으면 좋아요.

735 | 2004.11.12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쉬운책

상세 정보

다른 사람에게 여분의 장기를 공급하기 위해 만들어진 클론 소년이 자라며 겪는 이야기. 복제 인간의 존엄성과 마약의 폐해에 관한 문제를 미래 소설의 형식으로 담았다. 주인공 마트는 복제 인간이지만, 자신만의 감정과 생각, 자아의식을 가지고 있다. 그렇다면 마트는 누구인가?<BR> <BR> 마트는 엘 파트론이라 불리는 거대한 마약 왕국을 다스리는 마테오 알라크란의 클론이다. 마테오 알란크란의 마약왕국은 미국과 멕시코의 국경 사이에 있는 거대한 띠 모양의 국가로, 양귀비 밭이 끝없이 펼쳐져 있다. 엘 파트론은 마트에게 특별한 관심을 가지고, 클론의 지능을 파괴하도록 규정된 법을 무시하고, 마트를 통해 가난하고 불행했던 자신의 어린 시절을 보상받으려고 한다.<BR> <BR> 그러던 어느 날, 엘 파트론이 심장마비를 일으켜 쓰러지고, 마트는 자신이 단지 엘 파트론에게 심장을 제공하기 위해 만들어진 도구라는 것을 깨닫는다. 이때 마트의 친구 요리사 셀리아와 경호원인 탬 린이 자신들을 희생하여 마트를 알라크란 가문에서 탈출시킨다. 마약 왕국을 빠져나온 마트는 엘 파트론이 저지른 죄가 무엇인지를 깨닫게 된다.<BR> <BR> 2003년 뉴베리 상, 미국내셔널 북 어워드, 미국 마이클 L. 프린츠 상, 독일 북스테후더 불레 청소년 문학상을 받으면서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작가 낸시 파머는 1995년, 1997년, 2003년 세 차례에 걸쳐 뉴베리 상을 받은 작가. <전갈의 아이>는 영국, 독일, 일본, 스페인 등 11개국에서 번역되어 읽히고 있으며, 영화로도 제작될 예정이다.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0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