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말과 소년 (나니아나라이야기3)
C. S. 루이스 지음
시공주니어
 펴냄
12,000 원
10,8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265쪽 | 2001-07-30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나니아 나라'.<BR> <BR> 들어본 적이 없는 이 나라는 이 세계에는 없는 다른 세계 중의 한 나라이다. 총 7권으로 된 '나니아 나라 이야기'는 나니아라는 나라가 창조되는 내용부터 멸망에 이르기까지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어찌나 거대한 서사인지, 얼마나 재미있는 이야기인지 온통 넋을 빼고 보게 되는데, 놀랍게도 이 이야기는 독신인 한 교수가 기독교적 세계관을 바탕으로 썼다고 전해진다.<BR> <BR> 이 책의 저자 C.S. 루이스는 <반지전쟁>, <호비트>의 작가 톨킨의 친구로서 어린이 책에는 도통 관심을 가질 거 같지 않은 영문학자였다. 그러던 그가 옷장, 혹은 반지 등을 통해 이 세계에서 전혀 만날 수 없는 다른 세계로 들어가 온갖 모험을 겪고 성장하는 아이들의 이야기를 그려냈다는 소식에 그를 알았던 사람들이 모두 놀랐다고 한다. 그리고 이 이야기를 읽은 톨킨은 약까지 올랐다는 풍문이 전해지기도 한다.<BR> <BR> 원래 2차세계 대전 중에 시골에서 살던 루이스는 네 아이들을 돌보아주게 되는데, 그때 아이들에게 자신이 어렸을 때 옷장을 통해 놀던 이야기를 해주었다고 한다. 그리고 그것이 빌미가 되어 <사자와 마녀와 옷장>을 쓰게되는데, 이것이 '나니아 나라 이야기'의 시작이었다.<BR> <BR> 그 후 그는 모두 7권에 걸쳐 나니아 나라 이야기를 완성하게 되는데, 각 권마다 나니아로 들어가는 아이들이 조금씩 다르고, 거기에서 겪는 모험들도 다르다. 내용상 첫번째 권이 되는 <마법사의 조카>같은 경우, 디고리 폴리라는 아이 둘이 그곳에 가서 나니아를 창조하는 사자 아슬란을 보게되고, 디고리의 실수로 데리고 간 마녀에 의해 앞으로 나니아가 위험을 처할 것을 예고하기도 한다.<BR> <BR> 사실 제일 처음에 썼지만, 내용상 두 번째가 되는 <사자와 마녀와 옷장>은 나니아 나라 이야기 중 가장 많이 알려지고, 널리 읽힌 책이다. 마녀에 의해 겨울만 지속되는 나니아에 네 아이가 들어가 사자 아슬란과 힘을 합쳐 나니아를 구한다는 이야기이다.<BR> <BR> 아이들은 마녀와 싸우기도 하지만 결국 그 속에서 맞닥뜨리는 것은 바로 자신의 비겁, 두려움, 나약함 같은 것들이다. 하지만 이야기는 교훈을 강조하지 않으면서 아이들이 스스로 자신이 원래 가지고 있는 아름다운 성품을 찾아가는 모습을 그리고 있다. 모험과 신비함 속에서 책속의 아이들이나 책을 읽고 있는 책밖의 아이들 모두 일종의 변화를 거치게 된다고 할까?<BR> <BR> '네버랜드 클래식'으로 나온 이 일곱 권을 읽고 싶지만, 양 때문에 걱정하는 이들이 있다면 안심해도 좋다. 첫째 이야기가 너무 재미있고, 둘째 각 권의 첫머리에 미리 등장인물과 이야기를 읽기 전에 알아두면 좋은 것들 등 도움 코너를 마련하여 좀더 쉽게 읽을 수 있도록 돕고 있기 때문이다.<BR> <BR> 하드 커버의 고급스런 장정, 이야기의 재미를 살리는 폴린 베인즈의 삽화를 그대로 담고 있어 원서만큼 혹은 그 이상의 재미를 담았다.
더보기
목차

은의자

1장. 체육관 뒤에서
2장. 질의 임무
3장. 왕의 항해
4장. 부엉이들의 의회
5장. 퍼들글럼
6장. 황량한 북쪽 나라
7장. 이상한 참호가 있는 언덕
8장. 거인의 성
9장. 하팡 탈출
10장. 지하 나라
11장. 암흑의 성에서
12장. 지하 나라의 여왕
13장. 파괴되는 지하 나라
14장. 세계의 밑바닥
15장. 질의 실종
16장. 상처의 회복

마지막 전투

1장. 콜드런 웅덩이
2장. 왕의 경솔한 행동
3장. 사악한 언숭이, 시프트
4장. 포로가 된 티리언 왕
5장. 도움의 손길
6장. 멋진 야간 작전
7장. 난쟁이들
8장. 독수리가 전해 준 소식
9장. 마구간 언덕의 대집회
10장. 누가 마구간에 들어갈 것인가?
11장. 긴박한 상황
12장. 마구간 안의 세계
13장. 닫힌 눈, 닫힌 마음
14장. 나니아의 멸망
15장. 더 높은 곳으로, 더 깊은 곳으로!
16장. 그림자 나라여, 안녕!

더보기
저자 정보
C. S. 루이스
우리 시대 그리스도인들에게 가장 큰 영향력을 끼친 인물로 꼽히는 기독교 변증가이자 시인, 작가, 비평가, 영문학자. 1898년 아일랜드 벨파스트에서 출생. 1925년부터 1954년까지 옥스퍼드 모들린 대학에서 개별지도교수 및 평의원으로 있었으며, 1954년 케임브리지 대학 교수로 부임하여 중세 및 르네상스 문학을 가르쳤다. 무신론자였던 루이스는 1929년 회심한 후, 치밀하고 논리적인 사고와 문학적이고 개성 있는 문체로 뛰어난 저작들을 남겼다. 대표작으로《순전한 기독교》,《스크루테이프의 편지》,《고통의 문제》,《예기치 못한 기쁨》,《네 가지 사랑》(이상 홍성사), 《나니아 연대기》(시공사) 등이 있다. 1963년 작고. “20세기 최고의 기독교 사상가” -타임지 “루이스는 20세기 복음주의계의 어거스틴” -J. I. 패커 “20세기의 존 버니언” -콜린 두리스, 미국 IVP 편집자 “금세기 가장 사랑받았던 사상가이자 작가” -하퍼콜린스 퍼블리셔스 “지난 40년 동안 미국 복음주의에 가장 큰 영향을 끼친 저술가” -크리스채니티 투데이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