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세 평의 행복, 연꽃 빌라 (무레 요코 장편소설)
무레 요코 지음
레드박스
 펴냄
12,000 원
10,8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280쪽 | 2014-11-21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소박한 일상 속에서 자신만의 삶을 추구하는 여성들을 이야기해 온 작가 무레 요코의 장편소설. 무레 요코는 1984년에 데뷔한 이래 삼십여 년 동안 톡톡 튀는 에세이와 공감 가는 소설들을 발표, 일본 여성들 사이에서는 '믿고 읽는 작가'로 통한다. 한국에서도 <카모메 식당>과 <빵과 수프, 고양이와 함께하기 좋은 날> 단 두 작품으로 까다로운 독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BR> <BR> <세 평의 행복, 연꽃 빌라>는 푸념밖에 할 줄 모르는 엄마와 진심이라고는 없는 직장 생활에 질린 교코가 마흔다섯이라는 나이에 안락한 집과 빵빵한 직장을 떠나 다 쓰러져 가는 빌라에서 새로운 삶을 시작하는 과정을 그린다. 앞서 소개된 두 작품이 자아 강한 주인공들이 주위에 흔들리지 않고 자신만의 길을 걷는 모습을 그렸다면, 이번 작품은 교코가 세상 사람들의 시선을 신경 쓰지 않고 자신의 마음에 솔직히 귀 기울이게 되기까지의 과정을 생생하게 그리고 있다.
더보기
목차

1~12

더보기
저자 정보
무레 요코
1954년 도쿄에서 태어났다. 니혼대학교 예술학부를 졸업한 뒤, 광고회사와 편집 프로덕션을 거쳐, 1978년 ‘책의 잡지사(本の雜誌社)’에 입사했다. 이때 지인의 권유로 칼럼을 쓰기 시작했고, 1984년에 에세이 『오전 0시의 현미빵』을 발표하며 작가 생활을 시작했다. 이후 여성들의 소소한 일상을 경쾌하고 유머 넘치는 문장으로 표현하면서 ‘요코 중독’ 현상을 일으키기도 했다. 국내에 번역된 작품으로는 『카모메 식당』 『빵과 수프, 고양이와 함께하기 좋은 날』 『일하지 않습니다』 『세 평의 행복, 연꽃 빌라』『구깃구깃 육체백과』 『그렇게 중년이 된다』 외에 많은 작품이 있다.
더보기
남긴 글 3
monad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3년 전
나도 살고 싶은 삶.
더보기
Lucy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저는 여기가 좋아요. 말로는 잘 표현을 잘 못하겠는데, 사람 사는 것 같은 느낌이 들어요
더보기
파랑새를 찾아서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6년 전
재미와 감동이 넘치는 책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