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마지막 10페이지를 남기고 몹시 두려워졌다
오직 여성의, 여성에 의한, 여성을 위한 스릴러

몸을 긋는 소녀 (길리언 플린 장편소설,SHARP OBJECT)
길리언 플린 지음
푸른숲
 펴냄
13,500 원
12,15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무기력할 때
심심할 때
읽으면 좋아요.
#강박
#내면
#반전
#사랑
#살인
#소름
#스릴러
384쪽 | 2014-08-28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다크 플레이스Dark Places>, <나를 찾아줘Gone Girl> 등으로 데뷔 6년 만에 '할리우드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작가'로 선정된 작가 길리언 플린의 2006년 데뷔작. <BR> <BR> 살인사건 취재차 12년 만에 고향을 찾은 여주인공 카밀이 마을 주민들을 인터뷰하면서 잊고 지냈던 어린 시절의 고통스러운 기억에 서서히 다가가는 과정을 그린 이 작품은, 신인 작가에게 CWA 스틸 대거상과 뉴 블러드 대거상을 동시에 안겨주었으며, 최근 미국 엔터테인먼트 원 채널이 드라마 제작을 확정하면서 작품성과 대중성을 동시에 인정받고 있다.<BR> <BR> 한동안 미국에서 큰 사회적 문제로 떠올랐던 MBP(대리인에 의한 뮌하우젠 증후군)을 그리고 있는 이 작품은 사랑받지 못해 사랑할 줄 모르고, 외롭고 허전한 마음을 잊기 위해 자신을 아프게 하는 사람들을 통해 '무관심과 외면이 얼마나 끔찍한 비극을 초래할 수 있는지' 섬뜩하게 보여준다.
더보기
목차

목차가 없는 도서입니다.

더보기
저자 정보
길리언 플린
발표한 모든 작품이 영화와 드라마로 제작되어 ‘할리우드 영향력 1위 작가’가 된 천재 스토리 텔러. 데뷔작 《몸을 긋는 소녀》로 CWA 스틸 대거상과 뉴 블러드 대거상을 받았고 두 번째 소설 《다크 플레이스》는 ‘최고의 책’(〈뉴요커〉, 〈퍼블리셔스 위클리〉), ‘여름에 반드시 읽어야 할 책(〈투데이〉)’으로 선정되었다. 세 번째 소설 《나를 찾아줘》는 출간 직후 아마존,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 1위를 기록했으며 41개국에 소개되었다. 또한 〈타임〉, 〈월스트리트 저널〉, 〈워싱턴 포스트〉 등 세계 주요 언론과 스티븐 킹, 오프라 윈프리가 ‘최고의 소설’이라고 극찬한데 이어 데이비드 핀처가 영화로 제작하고 길리언 플린이 직접 각본을 맡으면서 국내에서도 큰 화제를 모았다. 길리언 플린의 소설은 전 세계를 통틀어 1,300만 부 이상 판매되었다. 《나는 언제나 옳다(The Grownup)》는 2014년 조지 R.R. 마틴의 단편선집 《사기꾼(Rogues)》에 〈무슨 일 하세요?(What do you do?)〉라는 제목으로 발표되었다. 길리언 플린은 이 소설로 2015 에드거상 최우수 단편상을 수상했다.
더보기
남긴 글 4
조이삭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2년 전
스릴러 + 추리 장르의 소설로 파악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예상가능한 결말때문에 많이 아쉽다 이 책의 가장 큰 장점은 한 단어로 당시 주인공이 느꼈던 혹은 지금 느끼고있던 감정을 표현해주는 것인데 한글로 번역되는 과정에서 다소 쌩뚱맞은 번역이 글의 몰입도를 깨버린다. 또한 폐쇄적인 사고를 가지고있는 나로써는 이 소설의 배경이 되는 마을의 특성을 전혀 이해할 수 없었기 때문에 글을 읽기가 다소 힘들었다 책을 읽으면서 아이에게 관심 혹은 사랑을 받기 위해서 아이를 아프게만드는 병이 있다는 것을 처음 알았다 그러나 책이 끝나갈수록 이 병이 아이를 사랑하는 잘못된 방법 중 하나이고 유전성이 있다는 것에 더욱 충격이었다 전체적으로 글을 읽는것에 크게 어려움은 없으나 몇가지 요소들이 몰입을 방해하고 있으며 장르에 어울리지 못한 결말이 매우 아쉬운 글이다
더보기
김지은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3년 전
4D책이냐며...비릿한 피맛과 칼날이 스치는 듯한 서늘함.
더보기
유경진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4년 전
일그러진 사랑, 소름 반전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