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스물 아홉, 용기가 필요한 나이 (방구석에만 처박혀 있던 청년백수 선원이 되어 전 세계를 유랑하다)

김연식 지음 | 예담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2명

13,000원 10% 11,700원
296 | 2015.6.29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내 길이라고 굳게 믿었는데, 막상 해보니 내 것이 아님을 알았을 때 나라면 어떤 선택을 하게 될까? '되고 싶은 나'와 '살고 싶은 인생' 사이에서 어떤 것을 고르는 게 현명한 선택인가? <BR> <BR> 스물아홉. 현재보다 나은 서른을 꿈꾸며 고군분투하지만 대부분 뜻한 바와 달리 점점 루저가 되고 있음을 예감하는 나이. 슬슬 인생의 방향이 결정되고, 눈앞에 닥쳐오는 현실을 곧이 받아들이기 힘든 막바지 젊음. 저자 김연식은 엉뚱하게도 그 나이에 배를 타기로 결심했다. 전 세계를 구경하고 싶다는 꿈에 '도전'한 건지, 막막한 현실에서 '도망'한 건지 애매했지만 주눅 들지 않고 세상과 부딪쳤다. <BR> <BR> <스물아홉, 용기가 필요한 나이>는 지난 4년간 그가 보고 만지고 맛봤던 세상과 그곳에서 만난 사람들에 관한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인생의 항로를 벗어나 지구 반대편, 다들 꺼리는 불확실한 곳에 갔더니 머릿속으론 짐작도 못할 무언가가 있더라는 이야기다.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0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