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여자는 매일 밤 어른이 된다 (오늘도 잠 못 드는 나,괜찮은 걸까?)
김신회 지음
예담
 펴냄
12,000 원
10,8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304쪽 | 2014-11-10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서른은 예쁘다>, <서른엔 행복해지기로 했다> 등으로 20∼30대 여성들과 진솔하고 유쾌한 소통을 해왔던 김신회의 에세이. 철들기 전에 어른이 먼저 되어버린 여자들, 혹은 어른이 되기를 강요받으나 아직은 철들고 싶지 않은 여자들이 겪는 매일의 혼란과 잠 못 드는 밤, 그로 인한 위로와 성장의 기록을 담고 있다.<BR> <BR> 스스로를 '자발적 불면주의자'라고 칭하는 저자는 수많은 여자들의 밤을 불면이 지배하고 있으며, 기꺼이 잠들지 못함으로써 '밤'이라는 제2의 세계가 열린다고 이야기한다. 밤의 세계에서는 '너한테 서운하다'라는 일곱 글자에서 사랑을 감지하고, 이유 없이 눈물이 쏟아지는 새벽을 공유하는 누군가가 존재하며, 작은 칭찬 한마디에도 감당할 수 없이 마음이 들떠 오른다. 다가올 밤을 더 잘 보내기 위해 낮의 시간을 견디고, 충만히 보낸 밤의 시간들로 내일의 낮에 생기를 되찾는 여자들의 이야기이다.
더보기
목차

prologue 가장 어두운 밤의 위로

1장 하루 중 가장 부드러운 시간
불면이라는 나르시시즘|가장 듣고 싶은 말|너한테 서운하다|내 것이 아닌 밤|공생하는 불면주의자들|꿈에 대한 의문|재미없는 사람|그 밤 일은 자꾸 생각하지 말아요|선물전야|사랑은 착각이야|칭찬은 밤에 하는 것|별거인 말|취중토로|한밤의 충고|사과하기와 용서하기|세상에서 가장 긴 밤|둘 중 하나|첫날밤|오늘 밤 소원|12월 31일

2장 거의 모든 여자는 불면증이다
불면을 만들다|위층 여자|동전 크기만 한 기대|내 생일|롱 디스턴스|대화|불면 재능기부|손톱을 깎다가|카레|바느질 수다|어른의 밤|판도라의 상자|특별한 날 밤에|다 싫어|미드나이트 콜|충분한 밤들|괜찮아도 괜찮을까|상처받은 밤|다시 만나고 나서|새벽의 기도

3장 매혹의 장소
침대의 목적|한낮인데 어두운 방|심야식당|야시장|심호흡을 위한 장소|욕조의 조건|24시간 영업을 바람|골목길 만화방|국경의 밤|가능성의 자리|Lost and Found|한강에 가자|밤의 수영장|서울 이방인|바Bar 의자 구함|밤의 드라이브|빗소리가 좋아졌어|심야고속버스|밤바다|한밤의 입원실|묵직한 밤|밤의 세계

4장 어둠에 빛나는 것들
밤의 주인공|한밤의 전화|옆자리가 특별한 이유|냄새라는 향기 나는 말|화이트 셔츠|좀 걷자|내 이름을 불러줘|밤 스크랩북|밤을 사랑하는 법|안도의 시간|농담이야|밤에는 새로운 언어가 필요하다|보리차|가장 친한 동네 친구|손빨래|수면양말|소심한 용기|흉터의 시간|마지막 밤|불면의 역사

epilogue 밤에는 마음이 눈을 뜬다

더보기
저자 정보
김신회
보노보노에게 첫눈에 반했다가 살짝 지루해했다가 또다시 생각나서 푹 빠졌다가 한참 안 보고 있다가도 불쑥 떠올라 마치 처음 보는 것처럼 정주행하기. 이 과정을 반복하는 사이에 어느새 보노보노를 친구로 여기며 살고 있다. 보노보노만큼이나 겁 많고, 포로리처럼 고집이 세고, 너부리인양 자주 직언을 하는 사람. 전반적인 성격은 너부리에 가깝다는 것을 자각하고 가끔 반성하면서 지낸다.『서른은 예쁘다』, 『여자는 매일 밤 어른이 된다』, 『모든 오늘은 떠나기 전날』 등을 썼다.
더보기
남긴 글 1
둥이마미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나에게 정말 큰 공감을 일으킨 도서다. 밤은 하루 중 유일하게 나를 위해 허락된 시간이다. 낮에는 쌍둥이들과 씨름하느라 진정 나의 시간을 갖기란 아직은 어렵다. 정말 이 책에서 말한것처럼 낮 동안 너덜너덜해진 내 마음을 달래주는 시간은 밤 뿐인 것 같다. 나도 진정 밤을 사랑한다.정말 힘들어 지쳐 쓰러져 잠들어 버리지 않는 이상 모두 잠든 조용한 밤은 그 무엇보다도 나에게 큰 행복을 준다. 이런 내 마음이 고스란히 담긴 책이 바로 이 책이다. 「 망설이든, 길을 잃든, 주저앉아 눈물을 쏟든 어김없이 쨍한 아침은 찾아온다는 결론 때문에라도 나는 밤을 사랑한다.아무리 뜬눈으로 뒤척이게 만들어도 미워지지가 않는다.밤이 있어서 하루를 살고, 밤이 있어서 내일을 버틸 수 있다.앞으로 다가올 수많은 밤들 앞에 더 담대한 사람이 되고 싶다.낮보다 밤에 더 아름다운 사람이 되고 싶다.매일 밤 조금씩 어른이 되면 더 좋겠다. 밤마다 욕심만 는다. - 에필로그 중에서 -」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