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개처럼 싸우고 꽃처럼 아끼고 (디안 장편소설)
디안 지음
자음과모음(이룸)
 펴냄
14,800 원
13,32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456쪽 | 2015-05-15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중국작가 디안 소설. 섬세한 문체와 매력적인 등장인물을 통해 누구도 할 수 없었던 가족의 민낯을 이야기하는 장편소설로, 이미 '중국여성문학상', '중국소설격년장', '화어문학전매대장 신인상' 등을 수상하며 1980년대에 출생한 중국의 작가 세대를 지칭하는 '파링허우(80後)'의 선두에 서 있는 작가의 위치를 더욱 공고히 해준 작품이다. <BR> <BR> 매력적인 외모를 소유한 전직 여가수로, 현재는 카페를 운영하고 있는 주인공 둥니(東霓)의 세계는 꽤나 복잡하다. 일단 태어날 때부터 장애를 가진 아들을 돌보느라 하루가 짧은데, 이혼 직전 상태인 남편과의 협상도 좀처럼 진전이 없다. <BR> <BR> 그 와중에 삼촌에게 여자친구를 빼앗긴 동생 시줴(西決)가 또다시 바보처럼 사랑을 놓치지는 않을까 노심초사하고, 충동적이게도 대학생 신분으로 결혼을 해버린 또 다른 동생은 신랑과 투덕거리는 눈치라 걱정이다. 뿐만 아니다. 작은아버지의 배 속에 있는 것은 악성 종양일까 양성 종양일까? 시줴가 우리 가족이 아니라 병원에서 뒤바뀐 아이라고? 남편과 짜고 나를 불리하게 만드는 게 남편의 옛날 여자친구가 아니라 동생 중 한 명? <BR> <BR> 일일드라마처럼 하루에 한 가지씩 사고를 쳐대는 가족들 사이에서 둥니 역시 까칠하고 도도한 성격으로 트러블을 반복적으로 일으킨다. 그러던 어느 날 둥니를 '고모'라 부르는 비밀 가득한 한 소녀가 찾아오는데…
더보기
목차

01 안녕, 소녀
02 어른들의 사정
03 그럼에도 불구하고
04 옛 사람이 돌아오다
05 5월 12일
06 그의 이름은 전나무
07 우리 내일 결혼할까?
08 남매
09 여름밤의 미소
10 뒤바뀐 두 아이
11 당신은 내게 어울리지 않아요
12 머무는 사람, 떠나는 사람
13 휴양지에서 생긴 일
14 보고 있어도 그리운 얼굴
15 서툰 노랫소리
16 너희들은 모른다
17 엄마
18 리처드 3세

에필로그_정원이 있는 집
후기_이 소설은 나의 빛이었다

더보기
저자 정보
디안
본명 리디안(李笛安). 국제적인 작가인 리루이(李銳)와 장윈(蔣韻) 부부의 딸이다. 1983년 중국 펀허(汾河) 강 상류에 있는 도시 타이위안(太原)에서 태어나 파리 제4대학 사회학과를 졸업하고 2010년 같은 학교에서 사회학 석사학위를 취득했다. 『개처럼 싸우고 꽃처럼 아끼고』는 섬세한 문체와 매력적인 등장인물을 통해 누구도 할 수 없었던 가족의 민낯을 이야기하는 장편소설로, 이미 ‘중국여성문학상’ ‘중국소설격년장’ ‘화어문학전매대장 신인상’ 등을 수상하며 1980년대에 출생한 중국의 작가 세대를 지칭하는 ‘파링허우(80後)’의 선두에 서 있는 작가의 위치를 더욱 공고히 해준 작품이다. 이 작품의 연작소설인 『시줴의 겨울』은 중국에서 70만 부 이상의 판매고를 올리며 각종 차트를 휩쓸어 작가 디안을 문학계의 신성으로 만들기도 했다. 최근에는 중국의 전설적인 경극 배우 매란방(梅蘭芳)의 전기소설 판권을 유족으로부터 사들여 집필 계획에 착수하는 등 작가와 편집자를 오가며 활발한 작품 활동을 펼치고 있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